Skip to content

지껄떠벌

낮 술, 오랜만의...

2020.02.11 13:22

조회 수:11

겨울 동안은 산에서 술을 마시기 어려운께.

하얀 대낮이네.


볼일 있다고 차 가지고 대전 갔거든.

버스 타고 오가면 오든말든 신경 안 써도 되는디, 차 가지고 갔으니 도착할 때 깨어있어야 혀서.

8시 넘어 올 건께 시방 마시구 한숨자다, 그 시간엔 깨어있어야지.



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
» 낮 술, 오랜만의... 2020.02.11 11
1572 단골 2020.02.11 8
1571 2. 첫 손님 2020.02.09 11
1570 소설가小說家 2020.02.09 12
1569 술집 木可川 2020.02.09 10
1568 달이 진다. 2020.02.06 32
1567 눈물의 술 2020.02.01 39
1566 꿈이 잦네 2020.01.29 4
1565 小說 2020.01.28 7
1564 제목 아직 없음 - 철우무림哲雨武林 2020.01.27 11

저작권에 문제가 있을 시 연락주시면 즉시 조치하겠습니다. e-mail : ruijin57@gmail.com

Powered by Xpress Engine / Designed by Sketchbook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